분실물

좋아하는 것과 알아가는 것은 같지 않다.

나는 이 점을 놓치고 있었다.